Skip to content

길목길목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안병무.jpg사람은 생각하는 갈대라고 한 파스칼의 말을 사람들은 왜 오래 기억할까? 이 말에는 정직한 인간 고백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이리라. 그는 갈대를 심미의 대상으로 말한 것이 아니라, 오늘 있다가 내일 아궁이에 던져질 무상의 상징으로 본 것이다. 그러나 상황에 따라서는 존재론적인 무상성(無常性)보다는 그 나약성을 더 강조한 것으로 말할 수도 있다. 바람이 불면 부는 대로 어쩔 수 없이 이리 휘고 저리 휘어야만 하는 그 나약성말이다. 인류, 세계, 조직, 국가, 민족, 이데올로기 또는 대중이라는 이름을 가진 집단 또는 전체주의적 바람에 개인은 한 갓 갈대에 불과하다.

  그러나 인간은 갈대처럼 힘 앞에 무능하면서도 생각하는데서 자기동일성(自己同一性)을 찾는다. “나는 생각한다. 그런고로 나는 존재한다.” 생각하는 것은 누가 줄 수도 빼앗을 수도 없는 권리다. 옳은 말이다.

  그러나 이것도 상황에 따라서는 전혀 다른 뜻으로 들린다. 그것은 두가지 측면에서 문제가 된다.

  하나는 정말 인간은 생각할 권리를 가졌느냐 하는 것이다. 이 질문은 두 가지 측면에서 하는 말이다. 하나는 오늘과 같은 매스컴의 횡포 시대에 누가 주체적으로 자기 생각을 할 수 있느냐 하는 것이고, 또 하나는 사상적 범죄라는 것이 불온 사상또는 반동 사상이라는 명목으로 엄연히 재판석 공소문에서 낭독되고 있지 않느냐 하는 것이다.

  둘째는 생각하는 것까지는 아무도 제재할 수 없으나, 그 생각하는 바를 글이나 행동으로 표시할 자유가 없는 상황에서는 이 말처럼 아편과 같은 역할을 할 수 있는 것이 없을 수도 있다. P117-118 

Atachment
첨부파일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 오늘의 한줄 나눔 열여덟 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23 22709
61 오늘의 한줄 나눔 열일곱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17 27311
60 오늘의 한줄 나눔 열여섯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16 17362
59 오늘의 한줄 나눔 열다섯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11 19309
» 오늘의 한줄 나눔 열네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file 전혜경 2013.12.10 33451
57 오늘의 한줄 나눔 열세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09 22744
56 협동조합 결산준비 특별 강좌 file GILMOK0510 2013.12.05 39507
55 오늘의 한줄 나눔 열두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03 17132
54 오늘의 한줄 나눔 열한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02 26415
53 우리가 희망이 되자 - 워크켐프 file GILMOK0510 2013.11.29 32415
52 오늘의 한줄 나눔 열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1.27 23929
51 젠더와 국제법 file GILMOK0510 2013.11.27 19686
50 오늘의 한줄 나눔 아홉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1.26 20690
49 오늘의 한줄 나눔 여덟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1.25 28255
48 오늘의 한줄 나눔 일곱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1 전혜경 2013.11.19 23343
47 오늘의 한줄 나눔 여섯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1.18 23392
46 설두복이사님의 이야기가 있는 여행 (11월 23일) file GILMOK0510 2013.11.13 36486
45 오늘의 한줄 나눔 다섯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1 전혜경 2013.11.13 13284
44 오늘의 한줄 나눔 네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1.12 12792
43 오늘의 한줄 나눔 세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1.06 12597
Board Pagination ‹ Prev 1 ... 2 3 4 5 6 ... 7 Next ›
/ 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Recent Articles

Recent Comment

Gilmok Letters

사회선교센터 길목협동조합 | 삶의 작은 공간으로부터 희망을 함께 나누는 큰 길로 통하는 '길목'을 만들고자 하는 사람들의 모임입니다
100-845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13길 27-5(을지로2가 164-11) | 전화 02-777-0510 | 손전화 010-3330-0510 | 이메일 gilmok@gilmok.org
계좌번호 | 출자금 - 우리은행 1005-202-331599 (길목협동조합) | 프로그램 참가비 - 국민은행 421101-01-111510 (길목협동조합)
Copyright ⓒ 2013 Gilmok

Designed by Rorobra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