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길목길목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안병무.jpg사람은 생각하는 갈대라고 한 파스칼의 말을 사람들은 왜 오래 기억할까? 이 말에는 정직한 인간 고백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이리라. 그는 갈대를 심미의 대상으로 말한 것이 아니라, 오늘 있다가 내일 아궁이에 던져질 무상의 상징으로 본 것이다. 그러나 상황에 따라서는 존재론적인 무상성(無常性)보다는 그 나약성을 더 강조한 것으로 말할 수도 있다. 바람이 불면 부는 대로 어쩔 수 없이 이리 휘고 저리 휘어야만 하는 그 나약성말이다. 인류, 세계, 조직, 국가, 민족, 이데올로기 또는 대중이라는 이름을 가진 집단 또는 전체주의적 바람에 개인은 한 갓 갈대에 불과하다.

  그러나 인간은 갈대처럼 힘 앞에 무능하면서도 생각하는데서 자기동일성(自己同一性)을 찾는다. “나는 생각한다. 그런고로 나는 존재한다.” 생각하는 것은 누가 줄 수도 빼앗을 수도 없는 권리다. 옳은 말이다.

  그러나 이것도 상황에 따라서는 전혀 다른 뜻으로 들린다. 그것은 두가지 측면에서 문제가 된다.

  하나는 정말 인간은 생각할 권리를 가졌느냐 하는 것이다. 이 질문은 두 가지 측면에서 하는 말이다. 하나는 오늘과 같은 매스컴의 횡포 시대에 누가 주체적으로 자기 생각을 할 수 있느냐 하는 것이고, 또 하나는 사상적 범죄라는 것이 불온 사상또는 반동 사상이라는 명목으로 엄연히 재판석 공소문에서 낭독되고 있지 않느냐 하는 것이다.

  둘째는 생각하는 것까지는 아무도 제재할 수 없으나, 그 생각하는 바를 글이나 행동으로 표시할 자유가 없는 상황에서는 이 말처럼 아편과 같은 역할을 할 수 있는 것이 없을 수도 있다. P117-118 

Atachment
첨부파일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7 오늘의 한줄 나눔 스물네 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1 전혜경 2014.02.18 33092
76 시국미사 - 2월 3일 15시 서강대 예수회 센터 성당 file GILMOK0510 2014.02.01 27502
75 촛불교회는 혁신적 실험_길목신학강좌, 최헌국 목사의 ‘거리교회, 거리목사, 거리예수’ 그냥꽃 2014.01.27 32134
74 언저리로 가는 교회, 들꽃들이 모이는 교회 (길목 신학강좌) GILMOK0510 2014.01.23 21459
73 가난, 교회, 신학 강좌 언론보도_뉴스미션 그냥꽃 2014.01.21 31101
72 오늘의 한줄 나눔 스물세 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4.01.20 38899
71 오늘의 한줄 나눔 스물두 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4.01.14 50157
70 오늘의 한줄 나눔 스물한 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4.01.13 38272
69 밀양 희망 버스 1월 25일 file GILMOK0510 2014.01.10 35985
68 민주주의 회복을 위한 감리교 비상 시국기도회 file GILMOK0510 2014.01.10 55179
67 청년들의 이런 책모임도 있네요^^ file GILMOK0510 2014.01.09 44901
66 오늘의 한줄 나눔 스무 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4.01.07 29563
65 오늘의 한줄 나눔 열아홉 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4.01.06 39081
64 한국영성치유연구소 2014년 신년 겨울 특강 file GILMOK0510 2014.01.02 42957
63 협동조합 심화교육 안내 file GILMOK0510 2013.12.26 29813
62 오늘의 한줄 나눔 열여덟 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23 23684
61 오늘의 한줄 나눔 열일곱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17 28241
60 오늘의 한줄 나눔 열여섯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16 18317
59 오늘의 한줄 나눔 열다섯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전혜경 2013.12.11 20207
» 오늘의 한줄 나눔 열네번째 ㅣ 안병무 산문집 『너는 가능성이다』 중에서... file 전혜경 2013.12.10 34483
Board Pagination ‹ Prev 1 ... 2 3 4 5 6 ... 7 Next ›
/ 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Recent Articles

Recent Comment

Gilmok Letters

사회선교센터 길목협동조합 | 삶의 작은 공간으로부터 희망을 함께 나누는 큰 길로 통하는 '길목'을 만들고자 하는 사람들의 모임입니다
100-845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13길 27-5(을지로2가 164-11) | 전화 02-777-0510 | 손전화 010-3330-0510 | 이메일 gilmok@gilmok.org
계좌번호 | 출자금 - 우리은행 1005-202-331599 (길목협동조합) | 프로그램 참가비 - 국민은행 421101-01-111510 (길목협동조합)
Copyright ⓒ 2013 Gilmok

Designed by Rorobra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