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여는 희년사회 1강 후기

by 그냥꽃 posted Aug 18, 20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예상보다 많은 열 세분이 오셨네요.
시작은 밥상을 함께 나누는 것으로 시작하여 더욱 즐거웠습니다.
전하는 선생님 듣는 선생님들 모두 후끈한 열기가 느껴졌습니다.
같은 모임에서 만나 오시던 분들과 향린교회 깃발에 꽂혀 오신 분, 알고 지내시던 분, 오래전(정말 오래전이라 이미 전설이 되신 분들이 젊으셨을 때 이야기) 희년토지관련 공부를 하시고 다시 오신 분 등.
반갑고 놀라운 만남이었습니다.
다음 시간이 기대됩니다.
참 저희 강좌 소식을 미국에 계시는 목사님께서 들으시고 강의안 등의 자료와 교류를 원하신다며 연락해 오셨습니다. 와우!

Articles

3 4 5 6 7 8 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